신축 글램핑 코뿔소 글램핑 솔 직후 [평창 코뿔소 글램핑] 난방이 잘 되는 깨끗한

 안녕하세요. 오늘은 강원도 산골에 있는 신축 글램핑장 싸이 글램핑 리뷰에서 돌아왔습니다.

저는 서울에 살고 있지만, 지금까지 서울 근교에서는 마음에 드는 글램핑장을 찾을 수 없었어요.(가격 시설면)

그러던 중 지인의 추천으로 이 싸이의 글램핑을 알게 되어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글램핑장 곳곳에서 보이는 코뿔소 조각상

싸이글램핑은 강원도에 위치해 있어 서울 근교에 있는 글램핑장보다는 접근성이 조금 낮습니다.

하지만 서울에서 멀다는 것은 그만큼 좋은 자연환경을 살릴 수 있는 측면도 있습니다.

저도 위치나 접근성보다는 맑은 공기와 깨끗한 시설에 매료되어 싸이의 글램핑을 선택했습니다.

저는 아기토끼방의 맨 끝에 묵었습니다가장 안쪽에 있어서 사람들이 왕래하지 않아서 좋았고 아기토끼 방 안에서도 가장 높은 곳이어서 뷰도 좋았습니다.

높은 지대가 될수록 (아기토끼<토끼>오리의 순) 좋은 뷰를 기대하는 것이

우리가 머물던 방 앞에는 망원경도 있어서, 쏟아지는 별도 감상할 수 있었어요.

신축이므로 깨끗하고 조용했습니다.도심에서 벗어나 겨울 글램핑을 즐기고 싶다면 권할 만하다.

“강원도라서 추위를 걱정하는 분도 있지만, 방 내부에는 난방기구와 전기장판이 설치되어 있고, 오른쪽 사진처럼 화목난로도 준비되어 있어 저녁에 고기를 구워 먹을 때에도 따뜻하게 먹을 수 있습니다”

난방기구는 방바닥에 깔린 전기장판 1개와 침대안의 전기장판 1개, 냉장고 옆의 온풍기와 라디에이터 그리고 침대 옆에도 온풍기가 하나 더 있습니다.

침대 중심의 전열기구 4대로 기존의 세팅으로는 온도를 올리지 않아도 충분히 춥지 않게 숙박할 수 있습니다.
TV도 케이블이라서 채널 수백개를 다 봅니다(케이블TV인 줄 모르고 노트북을 들고 간 1인)

⛺️글램핑 내부에 비치된 물품 ⛺️

양은냄비, 프라이팬, 가스버너(★부탄은 셀프★) 도마, 식기, 컵, 숟가락, 젓가락, 국자, 가위, 칼밥통, 커피포트, 전자레인지, 가습기, 휴지, 멀티탭

해발 780m에 위치해 날씨가 좋으면 대관령 풍력발전기도 보인다고 하셨는데 저희는 날씨 운이 나빠서 안개 때문에 보지 못했습니다

관리동에는 매점이 있습니다. 간단한 음료나 물, 부탄 가스, 통조림 등을 판매하고 있습니다.

마트 옆에는 싱크대를 중심으로 왼쪽에는 여성 화장실 여성 샤워실 남성 샤워실이 있습니다.

싱크대에 수세미통과 수세미가 있고 온수도 잘 나옵니다.여름에도 뜨거운 물로 샤워하는 제가 보장합니다.

여성 샤워실 내부입니다. 샤워실에는 온풍기가 가동되어 있어서 샤워하면서도 춥지 않았어요.

캠프에 와서 샤워는 모두 잘 하지 않지만 여름에 가족끼리 물놀이 후에 아이를 씻기기에 좋다고 생각했습니다.

충분한 규모의 여자 화장실을 이용했습니다만, 한 사람도 만난 적은 없었습니다.(웃음)

3시에 체크인해서 저녁까지 시간이 남아서 하나로마트에서 산 호떡 믹스에서 호떡을 만들어 먹었는데

꿀호떡이라서 맛있었어요ㅎ 포장마차의 꿀호떡 부럽지 않았습니다.

이거는 계란호떡 먹고 바로 삶아서 먹었어요

호떡이랑 계란 먹고 TV 보면서 좀 쉬었다가 배고프다 생각하고 바로 고기 구워먹을 준비!

하나로마트에서 산 숯불 등심과 집에서 가져온 새콤달콤한 토마토도 구워먹었습니다.

바지락 먹고 싶었는데 하나로마트 바지락이 없어서 홍합 당첨!고추를 넣었더니 국물이 시원했어요.역시 고기를 구워먹을 때는 국물이 하나쯤은 있어야 하나봐.

하이볼도 만들어 먹었죠.캐나다 드라이진저 에일을 많이 넣을수록 달콤해져요

이마트 닭꼬치도 준비해와서 숯불 향에 구워먹으니 지상낙원

화로에 어설프게 불을 쬐고 있었는데 사장님이 오셔서 그게 아니래 ㅋㅋㅋ 화로는 장작 먹는 기계니까 탄불용화로에 불을 쬐어야 한다고 설명해주셨습니다.

그리고 통통 숯불 화로에 장작을 우물처럼 쌓아 올려 크고 따뜻한 불을 만들어 주셨습니다.(감사린)
불만인 분들은 블루투스 스피커를 가져오시면 분위기 잡기에 좋대요
크리스마스는 지났지만 선물과 폭죽도 나누어 갔습니다 후후후(사장 정말 재미 있습니다)

다음 날 아침에 화장실 갔다가 싸이상이 있길래 한 컷

아쉽게도 안개가 많이 껴서 해돋이는 보지 못했어요.ㅠㅠ너무 아쉬워서 다음 일출을 보러 또 오려고…!

(사장님피셜) 내년에는 다양한 시설을 더 계획 중이라고 했어요
글램핑장을 이용하는 고객을 위한 카페가 만들어질 계획이며, 여름에 이용할 워터슬라이드와 수영장 공사도 진행 중입니다.
내년 초가을쯤에 꼭 다시 방문할 생각입니다.
신축이라 깨끗하고 사장도 친절한 싸이의 글램핑 코스만 있으면 일출 명소로 추천할 만 합니다.
지금도 예약이 힘들어서, 다시 갈 때까지 많이 알려주지 않았으면 하는 개인적인 바람입니다.(웃음)
싸이 글램핑 입실 15:00 퇴실 11:00 강원 평창군 방림면 계촌리 867
강원도 평창군 방림면 계촌리 867
#싸이글램핑 #평창싸이글램핑 #강원도글램핑 #평창의볼거리 #평창숨은곳 #서울근교글램핑 #클린글램핑 #클린글램핑 추천 #평창의볼거리 #평창의숨은곳 #서울근교글램핑 #글램핑 추천